닫기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

  • 2017-08-28 09:42| 조회수 : 30| 통합관리자

    서울디지털대 설문, ”해외직구 유경험자 90%가 만족”
  • 서울디지털대 설문, ”해외직구 유경험자 90%가 만족”

    - 국내보다 저렴한 가격, 구하기 힘든 제품 구매를 위해 해외직구 선호

    - 여성은 ‘의류’, 남성은 ‘전자제품’ 가장 많이 구매

    - 100만원 이상 해비 직구족은 남성 비율이 더 높아

    - ‘긴 배송기간’, ‘교환/환불’ 문제가 걸림돌

     


    온라인 쇼핑 산업과 국제배송 등 물류산업의 발전에 따라 해외직구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다. 그동안 언어나 배송 등의 문제로 직구를 꺼렸던 사람들에게 한국 직배송이 가능한 한국어 사이트까지 속속 생겨나면서 해외 직구 이용자가 점점 늘어나고 있다.

    예전에는 직구족들이 ‘블랙 프라이데이’ 등 특정 시기에 미국 사이트에서 주로 구매를 했다면 최근에는 일본과 중국, 유럽까지 그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이에 사이버대학 서울디지털대학교(총장 정오영)가 20~60대 재학생 486명을 대상으로 ‘해외 직구’에 관해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먼저 ‘해외 직구를 해 본적이 있는가’라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52.8%인 257명이 ‘있다’고 응답했다. 전체 응답자의 5.3%, 유경험자의 10.1%인 26명은 ‘해외 직구를 한 적이 있으나 앞으로 이용 의향이 없다’고 응답했다. 해외 직구 유경험자 90%는 만족하는 반면, 10%는 불만족한다는 말이다.

    ‘해외 직구를 해 본 적이 없다’는 47.1%의 응답자 중 29.4%는 ‘앞으로 이용할 의향이 있다’고 했으며, 17.7%는 ‘해 본적도 없고 앞으로도 할 의향이 없다’고 대답했다.

    전체 응답자의 77%는 해외 직구 경험이 있던 없던 향후 이용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나 해외 직구에 대해 긍정적인 것으로 보인다.

     

     

    해외 직구를 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절반에 가까운 49.6%가 ‘국내보다 저렴한 가격’을 우선적으로 꼽았다. ‘구하기 힘든 브랜드나 제품’이라고 한 응답자도 37.4%나 됐다. ‘국내 제품보다 높은 품질’ 때문이라는 응답은 4.5%, ‘호기심 충족’이라는 응답은 1.9%였다.

     

     

    주로 구매하는 품목에 대해서는 전체 응답자의 21.4%가 ‘전자제품’을 가장 많이 꼽았다. 그 다음으로 ‘의류’(19.8%)-‘식품/건강식품’(12.6%)-‘패션소품’(9.7%)-‘화장품’(5.1%)-‘서적/음반’(4.7%)-‘유아용품’(4.5%)순이었다.

     

    구매 품목에서는 성별의 차이가 확연했다. 여성의 경우는 ‘의류’ 구매율이 응답자의 21.7%로 가장 높았으며, ‘식품/건강식품’-‘전자제품’-‘패션소품’-‘화장품’ 순으로 나타났다. 남성의 경우는 ‘전자제품’이라는 응답이 33.7%로 가장 높았고, ‘의류’-‘식품/건강식품’-‘서적/음반’-‘유아용품’ 순으로 나타났다.

     

     

    해외 직구의 불편한 점에 대해서는 ‘긴 배송기간’(29%)과 함께 ‘교환/환불의 어려움’(28.8%)이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언어소통의 어려움’은 17.5%, ▲‘높은 배송비’ 7.4%, ▲‘배송 중 분실/훼손’ 4.7%, ▲‘결제수단 및 시스템’은 3.9% 였다.

     


     

    이용금액이 없는 42.2%의 응답자를 제외하고, 연간 해외 직구 이용금액은 ‘연간 30만원 미만’이라는 응답이 37%로 가장 높았다. ‘30~70만원’은 12.6%, ‘70~100만’원은 3.5%였으며, ‘연간 100만원 이상’이라는 응답자도 4.7%나 됐다.

     

    여성의 경우 41.7%가 ‘30만원 미만’이라고 응답해 해외직구를 해 본 사람 중 대부분은 연간 30만원 미만을 구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남성의 경우는 ‘30만원 미만’이라는 응답이 30.1%로 가장 많았지만 의외로 ‘100만원 이상’이라는 응답도 7.1%였다. 연간 100만원 이상 구매했다는 전체 응답자의 60% 이상이 남성이었다. 이는 남성이 여성보다는 주로 비싼 전자제품을 구매하는 비율이 높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서울디지털대 안병수 교수(무역물류학과)는 “국경을 넘는 전자상거래의 확장속도가 매우 빠른 반면에 소비자보호, 반품제도 등 관련 제도의 마련은 늦어지고 있어 아직까지는 소비자 스스로가 주의를 기울이고 좀더 현명해지는 것이 요구되는 실정”이라는 의견을 내놓았다.

     

     

    서울디지털대, ”해외직구 유경험자 90%가 만족” [비즈트리뷴 2017/8/24]
    http://biztribune.co.kr/n_news/news/view.php?no=24053&PHPSESSID=0a9f6b3e613c3b990efbce287f0a630c

     

    서울디지털대 설문, 해외직구 유경험자 90%가 만족 [머니투데이 2017/8/24]
    http://news.mt.co.kr/mtview.php?no=2017082410147442733&outlink=1&ref=http%3A%2F%2Fsearch.naver.com

     

    '해외 직구' 경험 있다 52.8% [베리타스알파 2017/8/24]
    http://www.veritas-a.com/news/articleView.html?idxno=93870


    사이버대학교 서울디지털대 설문, “해외직구 유경험자 90%가 만족” [이투뉴스 2017/8/25]
    http://www.e2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01373

     

    사이버대학교 서울디지털대 설문, 100만원 이상 해비직구족은 남성 비율이 더 높아 [디트뉴스24 2017/8/25]
    http://www.dtnews24.com/news/article.html?no=432289


    서울디지털대 재학생 설문, "해외직구 유경험자 90% 만족" [이뉴스투데이 2017/8/28]
    http://www.enews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10255


    백화점업계 ‘레드오션’化…생존전략은 [신아일보 2017/9/25]
    http://www.shinailbo.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02334


  • 이전글 사이버대학 서울디지털대학교, ‘Hyper Paper’ 展 개최
  • 다음글 등록금 걱정 없는 사이버대학에 눈길

SCHEDULE

201711
  • 11.11

    개교기념일

  • 11.15 ~ 11.21

    겨울계절수업 수강신청(6학점 이내)

  • 11.23 ~ 11.27

    겨울계절수업 폐강공고 & 정정

  • 11.26

    학기개시 90일선(수업료 1/2 반환, 휴학신청마감)

  • 11.28 ~ 12.04

    겨울계절수업 수업료 납부